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吳三桂

명나라 때의 장수. 삼번의 난의 주모자이기도 하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