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[Include(틀:가져옴,O=넥스32 위키, C=[[http://www.gnu.org/licenses/fdl-1.3.html|GNU Free Documentation License 1.3]], L=[[https://web.archive.org/web/20210411080111/https://wiki.nex32.net/%EC%9D%8C%EC%95%85/days_of_dash|링크]])]
||<-2><table align=center> {{{+1 Days of dash}}} ||
|| 한국어명 || 달리는 나날 ||
|| 수록작 || 사쿠라장의 애완 그녀 ||
|| 수록앨범 || 사쿠라장의 애완 그녀 엔딩 싱글 'Days of dash' ||
|| 발매일 || 2012년 10월 9일 ||
|| 작사 || 하타 아키(畑亜貴) ||
|| 작곡 ||<|2> 시라토 유우스케(白戸佑輔) ||
|| 편곡 ||
|| 부른이 || 스즈키 코노미(鈴木このみ) ||
사쿠라장의 애완 그녀의 첫번째 엔딩곡이자 최종화의 엔딩곡. 작중에 사용된 곡들이 대부분 좋은 평을 받았지만, 이 곡이 가장 곡의 테마를 잘 담고 있다는 평을 많이 받았다. 각 화가 끝날때, 갈등이 고조되는 순간에 오버랩되던 이 곡의 조화는 매우 높은 점수를 줄 수 밖에 없다.

== 영상 ==
[youtube(me_5Y5v5SrU)]

== 가사 ==
>過ぎるだけの時間じゃ悔しい
>흘러가기만하는 시간은 왠지 분해
>
>刻まなくちゃ
>새겨놔야만 해
>
>ここにいると心が叫ぶ瞬間
>여기에 있노라 마음이 외치는 순간
>
>I'm dreaming
>나는 꿈을 꾸네
>----
>迷いながら涙を飲み込んだ
>헤메이며 눈물을 삼켰지
>
>不器用だね 夢も遠回り
>어수룩했어 꿈도 빙둘러갔지
>----
>大空を見上げなにも言えず
>너른하늘을 우러르며 아무말도 없이
>
>胸が痛む訳 考えていた
>가슴이 아픈 이유를 생각하고 있었어
>----
>DAYS of DASH
>달리는 나날
>
>風を走り抜けて
>바람을 제치며 달려
>
>君と僕の中で 何が始まったのだろう
>너와 내 안에서 무엇이 시작되는 걸까
>
>わからないけど
>잘은 모르겠지만
>
>きらきら光る太陽が照らす場所を
>반짝반짝 빛나는 태양이 비추는 곳으로
>
>ずっと進もう
>계속 나아가자
>
>永遠など知らないけれど
>영원같은건 잘 모르겠지만 말야
>----
>強くないよ だから前を向くんだ
>강하지 않아 그렇기에 앞을 향하는거야
>
>焦りつつも
>쓰러지면서도
>
>扉開けて飛びだしてみたい衝動
>문을 열어 뛰어들고픈 충동
>----
>あふれ出した感情抱きしめ
>넘쳐흐르는 감정을 끌어안고서
>
>怖くないよ 共にいる限り
>두렵지 않아 너와 함께 있는 한
>----
>青空に投げた熱い希望
>푸른하늘에 던져올린 뜨거운 희망
>
>あきらめるなんてあり得ないよ
>포기라는 건 있을 수 없어
>
>EYES to EYES
>눈에 눈을 마주보며
>
>言葉いらない世界
>말이 필요없는 세계
>
>君と僕の世界 今が始まったのだろう
>너와 나의 세계 지금 시작된 거겠지
>
>わかりかけてる
>알 것만 같아
>
>未来をさぐる覚悟決めた途端
>미래를 더듬어갈 각오를 다진 순간
>
>もっと変わる
>더욱 변할거야
>
>永遠への繋がり探したい
>영원으로의 연결점을 찾고 싶어
>
>もっと…
>더욱 더...
>----
>大空を見上げなにも言えず
>너른하늘을 우러르며 아무말도 없이
>
>胸が痛む訳 考えていた
>가슴이 아픈 이유를 생각하고 있었어
>----
>DAYS of DASH
>달리는 나날
>
>風を走り抜けて
>바람을 제치며 달리며
>
>君と僕の中で 何が始まったのだろう
>너와 나의 안에서 무엇이 시작되는걸까
>
>わからないけど
>잘은 모르겠지만
>
>きらきら光る太陽が照らす場所はどこに
>반짝반짝 빛나는 태양이 비추는 곳은 어디에
>
>何を始めようとしてる?
>무엇을 시작하려는 걸까?
>
>I'm a dreamer
>나는 꿈꾸는 사람
>----
>もう言葉いらない世界
>더이상 말이 필요없는 세계
>
>君と僕の世界 今が始まったのだろう
>너와 나의 세계 지금 시작된 거겠지
>
>わかりかけてる
>알것만 같아
>
>未来をさぐる覚悟決めた途端
>미래를 더듬어갈 각오를 다진 순간
>
>もっと変わる
>더욱 변할거야
>
>永遠など知らないけれど
>영원같은건 잘 모르겠지만 말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