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[[분류:SCP]]
[Include(틀:SCP)]
||<table align=center> 일련번호 || SCP-1033 ||
|| 등급 || [[유클리드 등급|Euclid(유클리드)]] ||
|| 별명 || 33 Second Man(33초 남자) ||
|| 작가[br]번역 || noent[br]kimnokcha[* Kaestine 재번역] ||
|| 주소 || [[https://scp-wiki.wikidot.com/scp-1033|원문]] [[http://ko.scp-wiki.net/scp-1033|한국어]] ||

== 발견 및 격리과정 ==
뉴욕에서 발견되었다. 여러 증인에 따르면 SCP-1033은 도로 한가운데서 갑자기 나타났으며, 면담에 따르면 현장에 있던 사람들은 환영과 함께 하얀 섬광을 보았고 2초간 모든 방향에서 터져 나오는 잡음을 들었다고 한다. 면담이 끝난 후 증인들에겐 A급 기억 소거가 실시되었으며, 언론에는 보도 통제를 실시하여 사고 보도를 막았다. 

SCP-1033은 처음엔 발견된 길에 있던 선적 컨테이너 내에 조심스럽게 보관되었으며, 그 후 현재 격리 위치인 기지 K█ 창고로 옮겨졌다.

== 격리현황 ==
5cm 두께로 납 도금 된 15/5m 넓이의 일반적인 방에 보관한다. 방에 들어가는 인원은 반드시 A등급 위험 물질 차단 보호복을 착용해야 하며,  만약 SCP-1033의 일과가 바뀌거나 탈출을 시도할 경우 방 외부에 근무하는 2명의 경비가 봉쇄 키트 4-MK3[* 언더바렐 그물 발사기가 달린 SCAR-L 자동 공격 소총, '섬광탄' 충격 수류탄 두 개와 M67 세열 수류탄 1개로 구성됨]로 무장하여 대처해야 한다.

== 설명 ==
약 193cm 신장의 중년 백인 남성. 모든 신체적 측면에서 SCP-1033은 그저 탈모 증세가 있는 평범한 중년 남성이며, 복장 또한 양복과 서류가방이다. 그러나 SCP-1033은 매 33초마다 반복되는 순환 행동, 일명 '일과'를 반복한다. 일과의 시간표는 다음과 같다.

||<width=10%> 시간 || 행동 ||
|| ~10초 || SCP-1033이 앞으로 30걸음 걸어가며 10걸음마다 시계를 흘끗거린다. ||
|| 10 ~ 15초 || SCP-1033이 멈춰서서 무릎을 꿇고 서류가방을 연다. 가방 내부에는 알 수 없는 인장이 찍힌 봉투 하나, 문자 메세지 수신/발신과 통화가 가능한 █████ 브랜드의 선불 휴대폰이 있다. SCP-1033은 봉투에서 "전보 : 비대칭 암호, 0uuT5LmoO22는 화나게 한다"라고 쓰여 있는 종이 한 장을 꺼낸다. ||
|| 15 ~ 21초 || SCP-1033은 "0uuT5LmoO22"를 타이핑하고 오스트레일리아 휴대폰 번호 0404 ███ ███으로 메세지를 보낸다. 조사 결과 이 번호는 아직까지 어떤 휴대폰에도 할당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. 21초에 SCP-1033은 메세지를 보내고 휴대폰과 편지를 서류가방에 다시 넣는다. ||
|| 21 ~ 28초 || 실제 그의 앞에 무엇이 있는지와는 상관없이, SCP-1033가 '먼 곳'을 보고 있다. 25초에 SCP-1033은 빙그레 웃기 시작한다. 그가 찾는 무언가를 시야에 포착한 듯 하다. ||
|| 28 ~ 33초 || 28초에 SCP-1033은 뒤로 3미터 날아가고 바닥에서 온몸을 비틀며 고통스럽게 비명을 지른다. 살점이 떨어져 SCP-1033 뒤로 날아가고 신체의 다른 부분은 산산조각난다. SCP-1033가 입은 부상은 1.5 메가톤의 핵폭발에 피해를 입은 희생자와 일치한다.[* 여기에 더해 SCP-1033 자신 및 해당 장소엔 15,000mSv 이상의 치명적인 방사선이 방출된다.] ||

일과가 끝나는 즉시 SCP-1033은 다시 나타나 걸어나가는 것으로 일과를 반복하며, 진행 방향 앞에 사물이나 인간, 동물이 있더라도 멈추지 않고 행동을 되풀이한다. 이는 장애물도 마찬가지어서 어떤 장애물이라도 밀면서 함께 나아간다.

== 트리비아 ==
일과의 내용과 방사선 방출로 봤을 때 SCP-1033의 행동이 핵무기 발사 및 유도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보이나, 정작 그런 행동의 장본인인 본인도 핵폭발에 휩쓸려 사망하는 것을 보면 핵폭발의 위험성을 잘 모르고 이를 시행한 것이 아닌가 하는 추측이 있다. [[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aCWkiVk4OFk|이 영상]]이 생각나는 부분.

== 영상 ==
[youtube(EtEfcLFyolg)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