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[[분류:SCP]]
[Include(틀:SCP)]
[Include(틀:SCP 차례, l=SCP-476, c=SCP-477, r=SCP-478)]
||<table align=center> 일련번호 || SCP-477 ||
|| 등급 || [[유클리드 등급|Euclid(유클리드)]] ||
|| 별명 || Fossil Sea(화석이 된 바다) ||
|| 작가 [br] 번역 || SimpleCadence [br] Salamander724 ||
|| 주소 || [[http://www.scp-wiki.net/scp-477|원문]] [[http://ko.scp-wiki.net/scp-477|한국어]] ||
​
== 발견 및 격리과정 ==
불명

== 격리현황 ==
대기환경이 통제되는 구조물[* 제44기지] 안에서 보관한다. 내부의 퇴적암이나 콘크리트는 분쇄해 산성 슬러리와 혼합, 모든 화석 물질을 제거하기 전까지는 외부 반출이 금지된다. 구조물 밖에서 출현한 SCP-477은 즉시 빼돌려 가져오거나 완전 분쇄 및 산성 처리하여 폐기해야 한다.

== 설명 ==
원시적으로 보존된 수생 화석의 집합. 몽골 자브칸의 한 메사 표면을 따라 위치한 약 2평방킬로미터의 얇은 캄브리아기 이판암 지층에 있으며, 스스로 움직일 수 있는 것은 물론 물처럼 퇴적암을 헤엄쳐 다닐 수 있다. 이들은 퇴적암이라면 저항 없이 통과할 수 있으나, 액체나 기체로 옮겨갈 순 없으며 다른 다공성 물질 또한 통과할 수 없다.[* 단 제44기지를 건설하면서 강화 콘크리트 속에 살면서 움직일 수 있음이 확인되었다. 재단에서는 이렇게 SCP-447이 살게 된 콘크리트를 오염된 콘크리트로 간주하고 파괴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.][* 사건 477-01을 보면 이렇게 오염된 콘크리트는 구조건전성을 약화시켜 내벽 붕괴 등 건물 붕괴 위협을 가져오는듯 하다.] 그래서 이판암층 아래에 있는 화강암과 규암층은 일종의 자연 장벽으로 구실한다.

현재까지 900종에 달하는 SCP-447 화석이 분류되었으며, 다수가 주류 과학에 알려지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되었다. 이들은 화석임에도 포식자와 피식자, 그리고 식물까지 재현되어 실제 생태계처럼 상호작용하며, 먹이를 먹거나 생식하기도 한다. SCP-477이 어떤 방법으로 에너지를 얻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