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
blessed child

[Include(틀:가져옴,O=넥스32 위키, C=[[http://www.gnu.org/licenses/fdl-1.3.html|GNU Free Documentation License 1.3]], L=[[https://web.archive.org/web/20210724102314/https://wiki.nex32.net/%EC%9D%8C%EC%95%85/blessed_child|링크]])]
||<-2><table align=center> {{{+1 blessed child}}} ||
|| 한국어명 || 축복받은 아이 ||
|| 수록앨범 || 페페론P 베스트앨범 'ReFraction -BEST OF Peperon P' ||
|| 발매일 || 2012년 1월 29일 ||
|| 작사 ||<|3> 니지하라 페페론(虹原ぺぺろん) ||
|| 작곡 ||
|| 편곡 ||
|| 부른이 || 이아(イア, IA) ||
니지하라 페페론(통칭 페페론P)가 만든 이아(イア, IA)오리지널 곡으로, 2011년 말부터 시작했던 보컬로이드3 음악 콘테스트 응모곡이기도 하다. 처음부터 캐릭터로서의 IA와 목소리의 주인인 Lia를 염두에 두고서 그 분위기를 살리려고 했던 곡으로, 음악이 생각보다 격하게 만들어져 제대로 불러질지 걱정이었는데, 원하던대로 Lia 음성처럼 불러져서 대 만족이라고.

음악은 작자 본인도 말하듯 Lia 풍의 오케스트라베이스 발라드 곡으로, 세상을 살아가는 모든 축복받은 아이들에게 현실이 힘들고 잘 안되더라도 포기하지말고 계속해서 걸어나아가 달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. 가사까지도 잘 보면 Lia의 노래와 흡사하다.

함께 공개된 PV영상은 함께 호흡을 맞춰온 미쿠리야 와타([[https://www.pixiv.net/member.php?id=221210|御厨わた]])가 제작했다.

2012년 7월 31일, 보컬로이드3 음악 콘테스트에서 로손 상을 받았으며, 이를 계기로 로손CS핫스테이션의 광고방송(국내 편의점의 광고 TV같은것)에서 1달여간 방송을 진행하게 되었다. 이에 맞춰 8월 29일 발매되는 페페론P의 베스트앨범 ReFraction -BEST OF Peperon P에 수록되어 앨범화 되기도 했다.

== 영상 ==
[nicovideo(sm16817021)]
[youtube(xeBaXuOJq2w)]

== 가사 ==
>祝福を享けた子どもが、いま飛び立つ
>축복 받은 아이가, 지금 날아올라
>
>ここにいるよ
>여기에 있어요
>----
>大切にしたい日々に 
>소중히 하고픈 나날에
>
>予防線をはりめぐらせて
>예방선을 미리 쳐두고
>
>胸に抱いた本当の想いを
>가슴에 품었던 진실한 마음을
>
>とじこめてた
>가둬두었었죠
>----
>このおとぎ話の主人公のように
>옛날 이야기의 주인공처럼
>
>カッコよく終わるとは限らない
>멋있게 끝날거라고 확신할 순 없죠
>
>それでも道は続く、君が生きる限り 
>그럼에도 길은 계속되요, 네가 살아있는 한
>----
>動き始めた心は
>움직이기 시작한 마음은
>
>まだ想いをこぼさないように
>아직 그 마음을 흘리지 않도록
>
>その手をずっと離せないまま
>그 손을 계속 놓치 못한 채예요
>
>時が過ぎて君がぜんぶ忘れても
>시간이 지나 네가 전부 잊어버려도
>
>記憶の空をこえた先で
>기억의 하늘을 넘은 곳에
>
>待っているから
>기다리고 있을테니
>
>歩き続けて
>계속 걸어가세요
>----
>退屈になった日々に
>지루해져버린 나날에
>
>非常線をはりめぐらせて
>비상선을 미리 쳐두고
>
>自分だけの特別なものを
>자신만의 특별한 것을
>
>さがしてた
>찾고 있었죠
>----
>このおとぎ話の主人公のような
>옛날이야기의 주인공같은
>
>きれいな終わりを迎えなくても
>깔끔한 마지막을 맞이할 수 없더라도
>
>さよならはやがて来る
>작별은 이윽고 찾아와요
>
>それだけは真実
>그것만은 진실
>----
>しずくが落ちて
>물방울이 떨어져
>
>波紋がそっとひろがって
>파문이 나직이 퍼져나가
>
>響いてみせた世界はきっと
>울려 보여준 세계는 분명
>
>哀しいほどに美しすぎて
>슬플 정도로 너무 아름다워
>
>でもどこかやさしくて君を護るよ
>하지만 어딘가의 상냥함이 너를 지킬거예요
>
>まだ君は気づいていない
>아직 네가 깨닫지 못한
>
>夜明けの世界
>여명의 세계
>----
>僕は見たんだ
>저는 보았어요
>
>朝旅立つ誰かのうしろ姿を
>아침에 여행을 떠나는 누군가의 뒷모습을
>
>その行く先はわからないけど
>어디로 가는지는 모르지만
>
>祝福を享けた子どもが、いま飛び立つ
>축복받은 아이가, 지금 날아 올라요
>
>ここにいるから ずっと、ずっと
>여기에 있을테니, 계속, 계속
>
>待っているから
>기다리고 있을테니
>
>生き続けて
>계속 살아가세요